탑배너 열기

YU News Room

영남대 GTEP사업단, 中企 활로 개척 나서 N

No.220818146
  • 작성자 홍보팀
  • 등록일 : 2024.07.11 10:32
  • 조회수 : 1820

영남대 GTEP사업단, 아시아 식품 박람회 ‘태국 타이펙스’ 참가

외국어 번역 지원, 수출 상담 등 해외시장 진출 첨병 역할 수행

체계적 교육과정으로 무역 이론 지식, 현장 실무역량 키워 무역전문가 양성

[2024-7-11]


<영남대학교 GTEP사업단 학생들이 아시아 식품박람회 ‘타이펙스’에서 상담을 진행하고 있다.>


 영남대학교(총장 최외출) 학생들이 중소기업 수출 지원에 직접 나섰다. 영남대 지역특화청년무역전문가양성사업단(단장 이희용, 이하 GTEP사업단) 학생들이 지난 5월 태국에서 열린 아시아 식품 박람회 ‘타이펙스’에 참가해 외국어 통·번역 전담 요원 및 수출 상담 요원으로 활동한 것.


 태국 방콕에서 열린 ‘타이펙스’는 아시아의 식음료, 서비스 관련 기업들이 모여 해외 시장 판로 개척, 기술 및 제품 개발 등을 도모하기 위해 태국 국제무역진흥부와 태국 상공회의소, 독일의 쾰른메세가 공동 주최하는 박람회로 133개국 8만 명 이상이 관람하는 아시아 최대 규모다. 


 영남대 GTEP사업단 18기 전문요원 배지현, 박상은 학생은 김스낵 제품 전문 기업 에스시디디(주)를 강라희, 박소연 학생은 스낵류 제품을 생산하는 라온과 함께 박람회에 참가해 중소기업의 해외시장 개척에 앞장섰다. 이들은 박람회 기간 내내 행사 운영, 안내, 바이어 응대, 상담 등 대학생으로는 쉽지 않은 업무들을 완벽히 수행했다. 그 결과 이번 박람회를 통해 200여 건의 수출 상담을 통해 기업 수출 계약에 기여했다.


 이러한 성과는 GTEP사업단 학생들의 철저한 준비와 열정 덕분에 가능했다. 박람회 참가 전 각 기업의 제품 분석과 수출 상담을 위한 외국어 교육을 받는 등 수출바이어 상담 실무 능력 향상을 위해 노력해 왔다. 


 영남대 GTEP사업단 이희용 단장(무역학부 교수)은 “국내 중소기업들과 협력을 통해 해외시장 개척과 수출 증대에 기여할 수 있도록 성공 사례를 만들어가겠다”면서 “학생들이 GTEP사업단에서 쌓은 다양한 실무 경험이 졸업 후 글로벌 무대에서 활약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달 12일 개최된 ‘2023년 희망이음 프로젝트 시상식’에서 기업탐방 우수후기 부문에서 영남대 GTEP사업단 경민준, 강다경, 공서영, 김지원, 김범창, 임나연, 홍민선 학생이 은상인 KIAT(한국산업기술진흥원) 원장상을 수상하는 성과도 거두는 등 GTEP사업단 소속 학생들의 노력이 성과로 이어지고 있다.